콜롬비아, 페루에 충격패…남미예선 6위 추락

입력2022년 01월 29일(토) 11:57 최종수정2022년 01월 29일(토) 11:57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콜롬비아가 페루에 덜미를 잡혔다.

콜롬비아는 29일(한국시각) 콜롬비아 바랑키야의 에스타디오 메트로폴리타노 로베르토 멜렌데즈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남미지역 예선 15차전 페루와의 홈경기에서 0-1로 졌다.

이날 패배로 콜롬비아는 3승8무4패(승점 17)를 기록하며 6위로 내려앉았다. 남미 예선에서는 1-4위에게 본선 직행 티켓을, 5위에게는 대륙간 플레이오프 티켓을 부여한다. 6위인 콜롬비아는 월드컵 직행은커녕, 플레이오프행도 장담할 수 없는 처지가 됐다.

반면 페루는 6승2무7패(승점 20)를 기록하며 4위로 도약했다.

이날 콜롬비아는 라다멜 팔카오, 하메스 로드리게스, 후안 콰드라도 등 주축 선수들을 총출동시키며 승리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하지만 90분 내내 페루의 골문을 열지 못했고, 오히려 후반 40분 페루의 에디손 플로레스에게 결승골을 내주며 허무한 패배를 당했다.

한편 콜롬비아는 다음달 2일 아르헨티나와 맞붙는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옥주현 어쩌나, 고소 취하에도 터져나오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이른바 '옥장판' 사태가 …
기사이미지
서인국, 찰떡 캐릭터로 화려한 복귀…
기사이미지
선 넘은 '에덴', 선정성에 눈 먼 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야말로 일반인 연애 예능 붐이다.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