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꽈배기' 장세현, 박철호 피습에 "연쇄살인범 되고 싶냐" [TV캡처]

입력2022년 05월 13일(금) 19:57 최종수정2022년 05월 13일(금) 19:58
장세현 박철호 / 사진=KBS2 사랑의 꽈배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사랑의 꽈배기' 장세현이 박철호의 피습 위협에서 벗어났다.

13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사랑의 꽈배기'(극본 이은주·연출 김원용)에서는 박기태(박철호)에게서 도망친 조경준(장세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기태는 흉기를 들고 조경준에게 다가갔다. 그는 "감히 네가 날 죽이려고 하냐"며 "하룻강아지 범 무서운 줄 모르고 청부살인을 해? 아주 간댕이가 부었구나"고 협박했다.

이에 놀란 조경준은 "지금 아저씨 경찰에서 수사 중인 거 모르시냐. 아저씨가 죽인 사람 시체 발견됐다"며 "그런데 저까지 죽여 봐라. 연쇄살인범 되고 싶냐"고 그를 설득했다.

그러나 박기태가 계속해 흉기를 들이밀자 조경준은 결국 "사람 살려 달라"며 소리를 질렀다. 사람들 주의를 끄는 데 성공한 조경준은 박기태가 당황한 사이를 틈타 자리에서 탈출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