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우, '폭군' 출연 확정…한국계 미국 요원 변신 [공식]

입력2022년 11월 23일(수) 18:18 최종수정2022년 11월 23일(수) 18:20
김강우 / 사진=아이오케이 제공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배우 김강우가 영화 '폭군'으로 스크린을 찾는다.

'폭군'은 영화 '신세계', '마녀' 시리즈를 연출한 박훈정 감독의 신작으로, 극 중 김강우는 한국계 미국요원 '폴' 역을 맡는다.

김강우는 앞서 박훈정 감독이 연출한 영화 '슬픈 열대'로 김선호와 한 차례 호흡을 맞춘 바 있어 '폭군'을 통한 이들의 재회에 이목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한편 김강우는 가상화폐 해킹을 소재로 한 오디오 무비 '극동'으로 새로운 콘텐츠 장르에 도전했다. 이어 30일 개봉되는 영화 '탄생'에서 성 김대건 신부의 일대기를 다룬 정약용의 조카 '정하상' 역으로 특별출연하며 극에 힘을 더했다.

최근에는 '탄생' 팀과 함께 바티칸 교황청에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을 알현, 첫 시사회를 가지는 등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