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규성, 통계사이트 선정 카타르월드컵 2R 베스트 11

입력2022년 11월 30일(수) 14:30 최종수정2022년 11월 30일(수) 14:33
사진=후스코어드닷컴 공식 SNS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가나전에서 멀티골을 터뜨린 조규성(전북현대)이 해외 통계사이트가 뽑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다.

유럽 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29일(한국시각)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 베스트 11을 공개했다. 여기에 조규성은 당당히 최전방 공격수로 이름을 올렸다.

조규성은 지난 28일 카타르 알 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 가나와의 경기에서 머리로만 두 골을 작렬시켰다. 비록 한국은 아쉽게 2-3으로 무릎을 꿇었지만, 조규성의 활약은 전 세계 축구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기 충분했다.

조규성과 더불어 공격진에는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폴란드)가 선정됐다. 레반도프스키는 지난 26일 사우디아라비와의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작렬시켰다. 중원에는 한국전에서 2골을 올린 모하메드 쿠두스(가나)를 비롯해 앙투안 그리즈만, 킬리안 음바페(이상 프랑스) 브루노 페르난데스(포르투갈)가 뽑혔으며 뤼카 에르난데스(프랑스), 장 샤를 카스텔레토(카메룬), 로망 사이스(모로코), 안드리야 지브코비치(세르비아)가 최고 수비수들로 뽑혔다. 골키퍼는 보이치에흐 슈체스니(폴란드)의 몫이었다.

한편 조규성은 후스코어드 닷컴 외에도 또 다른 통계 매체인 소파 스코어, 영국매체 스카이스포츠가 선정한 베스트 11에도 당당히 공격수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조규성의 한국은 다음달 3일 오전 12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포르투갈을 상대로 2010 남아프리카 공화국 월드컵 이후 12년 만이자 통산 세 번째(2002, 2010) 월드컵 16강 진출에 도전한다.

포르투갈(2승·승점 6점), 가나(1승 1패·승점 3점)에 이어 1무 1패(승점 1점)로 H조 3위에 이름을 올린 한국은 16강에 오르기 위해서는 반드시 포르투갈을 꺾고 같은 시각 펼쳐지는 가나와 우루과이의 경기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 포르투갈에 비기거나 패할 시 가나-우루과이전 결과와 상관없이 바로 탈락이며 가나가 우루과이를 꺾을 경우에도 짐을 싸야 한다.
가나전에서 동점골을 넣고 환호하는 조규성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