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산다라박 "母가 이찬원 찐팬, 솔직히 질투나"

입력2022년 12월 01일(목) 11:54 최종수정2022년 12월 01일(목) 12:00
편스토랑 이찬원 산다라박 / 사진=KBS2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산다라박이 이찬원을 질투했다고 고백한다.

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2022년 마지막 출시 메뉴를 위한 대결이 시작된다. 원조 요섹남 박수홍, 찬또셰프 이찬원, 만찢남 로망남편 심지호가 열띤 대결을 펼친다.

이날 투애니원 멤버 산다라박이 스페셜MC로 참여한다. 박소현과 함께 연예계 대표 소식좌로 불리는 산다라박은 "많이 먹지 않지만 한 입을 먹어도 맛있는 것을 먹는 미식가"라며 스페셜MC 활약을 다짐한다.

이와 함께 산다라박과 이찬원의 의외 인연이 공개된다. 이찬원은 "자랑할 것이 하나 있다. 산다라박 누나 어머니의 원픽이 저"라며 뿌듯한 표정을 짓는다. 이에 산다라박 역시 "어머니가 이찬원 콘서트 있다고 했더니 바로 간다고 하셨다. 부끄럽다고 하시더니 가서 사진도 찍으셨다"고 덧붙인다.

또한 산다라박은 이찬원의 VCR을 보는 내내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 이찬원이 대량의 반찬들을 뚝딱 만들어낸 것. 산다라박은 "(이찬원이) 보통 인물은 아닌 것 같다. 엄마가 이찬원 칭찬을 너무 많이 해서 좀 미웠다. 지금 보니 왜 그렇게 엄마가 이찬원 씨를 좋아하는지 알 것 같다"고 솔직히 말한다.

정시아는 "'편스토랑'에 나오는 이찬원 모습을 보고 꿈이 생겼다. 이런 사위를 얻고 싶다고 생각했다"고.

산다라박, 산다라박 어머니, 정시아까지 사로잡은 찬또셰프 이찬원의 이야기는 12월 2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KBS 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