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던 측 "재결합설 확인 중, 스케줄 동행은 아냐"

입력2023년 01월 27일(금) 15:04 최종수정2023년 01월 27일(금) 15:21
현아, 던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현아(31·김현아)와 던(29·김효종)의 재결합설이 또 불거졌다.

27일 현아, 던 측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현아, 던 재결합 보도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현아와 던이 국내, 해외 스케줄에 동행했다는 업계 관계자의 말을 빌어 재결합설이 보도됐다. 그러나 현아, 던 측 관계자는 "스케줄은 같이 간 게 없다. 밖에서 만나서 밥 먹는 정도"라면서 "재결합설은 확인해보겠다"고 전했다.

현아와 던은 지난해 11월, 열애를 시작한지 6년 만에 결별했다. 당시 현아는 "헤어졌다. 앞으로 좋은 친구이자 동료로 남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두 사람의 재결합설이 불거졌으나 관계자는 "재결합은 사실이 아니다. 다만 두 사람이 밥도 함께 먹는 등 친구처럼 잘 지내고 있다"고 부인한 바 있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