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트롯맨' 손태진, 닭싸움→허벅지 씨름 1초 만에 패배 굴욕 [TV캡처]

입력2023년 03월 21일(화) 22:20 최종수정2023년 03월 21일(화) 22:24
불타는 트롯맨 디너쇼 손태진 / 사진=MBN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불타는 트롯맨' 손태진이 반전 체력으로 웃음을 안겼다.

21일 방송된 MBN '불타는 트롯맨'에서는 경연 종영 기념 특집2부 '불타는 디너쇼'로 꾸며져 탑7이 뮤직 토크쇼를 진행했다.

이날 도경완은 "이번 '불타는 시상식'에서 남다른 피지컬과 정신력을 갖고 있는 베스트 체력상을 정해보려고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불타는 트롯맨 디너쇼 손태진 / 사진=MBN 캡처

이후 VCR에서 닭싸움을 하는 탑7 손태진-신성-민수현-김중연-박민수-공훈-에녹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손태진은 시작한 지 1초 만에 막내 민수에게 졌다. 민수는 자신감을 드러내며 형들을 차례로 이겼다.

이어 허벅지 씨름도 이어졌다. 공훈은 손태진의 지목을 받고 의자에 앉았다. 공훈은 "은근히 다리가 앙상하네"라며 견제, 손태진을 가뿐히 이겼다. 나풀거리는 손태진의 하체가 웃음을 안겼다.

다만 손태진은 신성과의 경기에서 승리해 신성을 최최약체로 등극하게 했다. 신성은 놀림을 받자 "예능 해야지 방송 안 할 거냐. 일부러 그랬다"며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안겼다.

한편, '불타는 체력상'은 전종혁이 차지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