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포항-전북·K리그2 부천-김포, 경기 일정 변경…29일 개최

입력2023년 05월 04일(목) 09:32 최종수정2023년 05월 04일(목) 09:32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오는 29일이 부처님오신날 대체 공휴일로 지정됨에 따라, K리그1, K리그2 일부 경기 일정을 변경한다고 알렸다.

K리그1 15라운드 포항 스틸러스 대 전북 현대 경기는 기존 28일 오후 4시 30분에서 다음날인 29일 오후 4시 30분으로 변경된다. 경기 장소는 포항스틸야드로 동일하다.

K리그2 15라운드 부천FC 대 김포FC 경기는 기존 28일 오후 4시에서 다음날인 29일 오후 4시로 변경된다. 경기 장소는 부천종합운동장으로 동일하다.

두 경기는 올해 K리그 경기 일정 최종 공시 당시 부처님오신날 대체 공휴일이 지정되면 자동적으로 일정이 변경되는 것으로 구단에 고지한 바 있다. 따라서 연맹은 대체 공휴일을 활용한 K리그 경기의 분산 개최를 위해 두 경기의 일정을 변경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