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가 나타났다' 백진희, 감정이입 부르는 고밀도 연기

입력2023년 06월 05일(월) 10:20 최종수정2023년 06월 05일(월) 10:20
진짜가 나타났다 / 사진=KBS2 진짜가 나타났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방탄소년단 슈가가 월드투어 일본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슈가는 지난 2~4일 일본 가나가와현 피아 아레나(PIA ARENA MM)에서 'SUGA | Agust D TOUR D-DAY'를 펼쳤다. 슈가는 2019년 방탄소년단 월드투어로 일본을 찾은 이후 4년 만에 첫 솔로 월드투어로 현지 팬들을 만났다. 총 3일간의 공연 모두 매진된 가운데 슈가는 약 2만 7,000명의 관객과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일본 공연은 대면 공연뿐 아니라 전 세계 50개 국가/지역 영화관에서의 라이브 뷰잉 및 글로벌 팬덤 라이프 플랫폼 위버스(Weverse)를 통한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도 병행됐다.

슈가는 이번 공연에서 지난 4월 21일 발매한 솔로 앨범 'D-DAY'를 필두로 믹스테이프 'Agust D'(2016년), 'D-2'(2020년) 등 Agust D 트릴로지(3부작 시리즈)를 통해 슈가, 그리고 Agust D의 7년의 음악 여정을 고스란히 풀어냈다.

'해금', '대취타', 'Agust D' 등 각 Agust D 트릴로지의 타이틀곡으로 공연의 막을 올린 슈가는 방탄소년단 슈가와는 다른 모습으로 다양한 무대를 선보였다. 그는 Agust D 시리즈의 역사, 뮤지션으로서의 정체성을 드러내며 자신의 음악적 스펙트럼이 얼마나 넓은지 증명했다.

슈가는 "4년 만의 일본 공연이라 설렌다. 여러분을 솔로 콘서트로 만나서 기쁘다"라며 공연 개최 소감을 전했다. 그는 공연 내내 일본어로 벅찬 소감을 건네며 관객들의 환호와 '떼창'을 이끌어냈다.

슈가는 강렬한 비트에 몸을 맡긴 채 퍼포먼스를 펼치며 관객들의 시선을 잡아끄는가 하면, 기타와 피아노 연주를 통해 한결 부드럽게 공연 분위기를 바꾸는 등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확연히 드러냈다.

시시각각 변하는 무대 연출과 각양각색 VCR, 퍼포먼스를 한층 돋보이게 만드는 스토리텔링까지,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슈가의 첫 월드투어 'SUGA | Agust D TOUR D-DAY'는 일본 공연에서도 빛을 발했다. 고(故) 사카모토 류이치와 협업해 완성된 'Snooze'의 무대에서는 두 사람의 만남이 대형 화면에 담겨 여운을 남겼다.

슈가는 공연의 말미 "3일 동안 좋은 기억을 만들어줘서 감사하다. 일본에서의 공연은 정말 행복했다"라며 "다음에는 7명이 공연을 하겠다"라고 팬들의 뜨거운 응원에 화답했다.

월드투어 'SUGA | Agust D TOUR D-DAY'의 반환점을 돈 슈가는 오는 9~11일 태국 방콕, 16~18일 싱가포르에 이어 24~25일 서울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