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36경기 관람 가능' 법인 미들시즌티켓 출시

입력2023년 06월 06일(화) 15:40 최종수정2023년 06월 06일(화) 15:40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오는 7일 2023시즌 법인 미들시즌티켓을 출시한다.

법인 미들시즌티켓은 올 2월 성황리에 판매된 2023 시즌티켓에 이어 잔여 홈경기 36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상품이다. 사용기간은 6월 27일 삼성전부터 정규시즌 종료까지며 추가 편성 경기를 포함한다.

해당 상품은 정규시즌 입장권을 15%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시즌티켓 회원과 동일하게 전용 라운지와 입장 게이트를 통한 빠르고 쾌적한 입장이 가능하다.

가격은 1인 기준 가장 저렴한 외야석 28만800 원부터 150만8400 원의 중앙탁자석까지 7구역의 다양한 좌석을 구매할 수 있다.

특히, 법인 미들시즌티켓은 36개의 카드 형태로 제공되기 때문에 법인 고객의 경우 내/외부 업무 시 효과적인 활용이 가능하다.

구매는 6월 7일 오전 10시부터 15일 오후 5시까지 구단 APP과 홈페이지 내 시즌티켓 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법인이 아닌 개인고객도 해당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자세한 상품 설명 및 구매 방법은 롯데 자이언츠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