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광장' 김도훈 "'무빙' 공개 후 어머니 눈물, 나도 울었다"

입력2023년 08월 30일(수) 13:24 최종수정2023년 08월 30일(수) 13:25
사진=KBS쿨FM 가요광장 보이는 라디오 캡처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배우 김도훈이 '무빙' 공개 후 어머니의 반응을 전했다.

30일 방송된 KBS쿨FM '이은지의 가요광장'에서는 '무빙'의 이정하·김도훈과 함께 했다.

이정하, 김도훈이 출연한 디즈니+ 시리즈 '무빙'은 초능력을 숨긴 채 현재를 살아가는 아이들과, 과거의 아픈 비밀을 숨긴 채 살아온 부모들이 시대와 세대를 넘어 닥치는 거대한 위험에 함께 맞서는 초능력 액션 히어로물. 원작 웹툰의 강풀 작가가 극본에 직접 참여했다.

극 중 이정하와 김도훈은 각각 초능력 2세대 김봉석 역과 이강훈 역으로 분했다.

인기 실감하냐는 질문에 김도훈 "오늘도 앞에 팬분들이 감사하게도 기다려주시더라.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이날 라디오가 진행 중인 오픈 스튜디오를 찾은 많은 팬들이 두 사람을 향한 응원을 쏟아냈고, 두 사람은 팬들을 향해 반갑게 인사를 건넸다.

다만 작품이 끝나고 살이 빠졌다는 이정하는 사람들이 자신을 못 알아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정하는 "처음 나왔을 땐 못 알아보셔서 '제가 봉석입니다'라고 말을 하고 다녔다"고 너스레 떨며 "그래도 지금은 좀 더 알아봐주시는 거 같다"고 전하곤 웃었다.

그렇다면 가족들 반응은 어떻냐고 묻자, 김도훈은 "많이 좋아해주시고, 제가 참여했던 많은 작품들 때처럼 이번에도 역시나 좋아해주시더라"면서 "어머니는 우셔서 '왜 울어~'하면서 저도 울었다"고 털어놓아 웃음을 안겼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