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에이전트H "팔색조 같은 덱스, 나도 놀랄 때 많아" [TV캡처]

입력2023년 10월 01일(일) 00:19 최종수정2023년 10월 01일(일) 00:19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UDT 출신 크리에이터 덱스에 대한 극찬이 쏟아졌다.

30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덱스와 그의 매니저가 된 에이전트 H의 일상이 전해졌다.

처음 포토월에 선 덱스는 여유로운 미소와 하트 포즈로 현장에 있던 모든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인터뷰서 에이전트 H는 "멋있다. 진영(덱스 본명)이는 팔색조 같은 느낌이다. 선글라스 끼고 그냥 다니다가도 꾸미면 너무 멋있어 보여서 저도 놀랄 때가 많다"고 말했다.

그의 말대로 덱스를 본 시민들은 '입틀막' 하거나 셔터 세례로 그를 맞이했다. 이에 덱스는 미소 지으며 팬서비스를 날려 여심을 수집했다.

덱스는 부끄러워하면서 "살쪄서 바지가 낀다"라고 너스레 떨었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민희진, 하이브에 계속 비협조? 불편한 동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하이브에 화해를 제안한 …
기사이미지
개그맨 K씨, 음주상태로 SUV 몰다 …
기사이미지
QWER·영파씨·NCT 위시·아일릿·…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케이팝 방한 관광객 1000만 명 유치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