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거' 로버트 패틴슨·수키 워터하우스, 5년 만에 전한 임신 소식 [ST@할리웃]

입력2023년 11월 20일(월) 15:18 최종수정2023년 11월 20일(월) 15:19
로버트 패틴슨 수키 워터하우스 임신 / 사진=SNS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할리우드 배우 로버트 패티슨과 모델 겸 배우 수키 워터하우스가 2세 소식을 전했다.

19일(이하 현지시간) 현지 매체 피플 등 외신은 수키 워터하우스의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이날 수키 워터하우스는 멕시코에서 개최된 한 축제 무대에 올라 직접 임신 소식을 발표하며 "주위를 분산시키기 위해 반짝이는 옷을 입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앞서 수키 워터하우스는 로버트 패틴슨과 약 5년째 교제를 이어오고 있다. 두 사람은 2018년 7월 영국 런던에서 데이트 장면이 목격됐다. 이후 공개 열애를 시작했다.

특히 코로나19가 심화되던 시기엔 영국 런던에 함께 거주하며 동거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