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천만원 사기 혐의' 재희 "진실 알릴 것…배우는 호구 아냐"

입력2024년 02월 29일(목) 07:00 최종수정2024년 02월 29일(목) 07:04
재희 / 사진=티브이데일리 DB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배우 재희가 자신의 사기 혐의에 대해 입을 열었다.

재희는 28일 자신의 SNS에 "진실이 반영되지 않은 일방적인 말에 절 아껴주시는 많은 분들의 마음을 아프게 해 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날 재희는 "진실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배우는 호구가 아니"라고 짧은 입장을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배우 재희의 사기 혐의 피소 소식이 전해졌다. 재희는 전 매니저 A씨로부터 연기 학원 설립을 이유로 약 6000만원을 빌린 뒤 변제하지 않고 연락이 두절된 혐의를 받는다.

현재 A씨는 재희에게 형사고소와 별개의 건으로 대여금 반환 청구소송을 제기한 상태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