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영, KLPGA 역대 2번째 최저 타수 우승…위믹스 포인트 4위로 24계단 도약

입력2024년 04월 15일(월) 14:51 최종수정2024년 04월 15일(월) 14:56
박지영 / 사진=위메이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박지영(한국토지신탁)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메디힐·한국일보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박지영은 14일 인천 클럽72 하늘코스(파72)에서 열린 메디힐·한국일보 챔피언십 대회에서 최종합계 22언더파 266타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2위 정윤지(NH투자증권)와는 6타 차로 압도적인 우승이자, KLPGA투어 역대 2번째로 적은 타수를 기록한 우승이다.

이번 우승으로 박지영은 위믹스 포인트 순위 24계단 상승한 4위 자리로 올라섰다. KLPGA 위메이드 대상포인트 기록 부문에도 올 시즌 처음으로 순위권에 올랐다. 총상금 10억 원 규모의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위메이드 대상포인트 70점을 획득했고, 위믹스 포인트는 순위 배점 500점에 대상포인트 70점을 더해 총 570점을 획득했다.

박지영은 지난해 열린 시즌 왕중왕전 '위믹스 챔피언십 2023' 대회에 출전하여 데일리 베스트를 수상한 바 있다.

한편, 이번 대회에서 공동 3위를 기록한 박현경(한국토지신탁)은 올 시즌 4개 대회 모두에 출전하여, 3번의 Top10을 기록하며 좋은 기량을 보여주고 있다. 현재 박현경의 위믹스 포인트 랭킹은 전주 대비 3계단 상승한 2위이다

현재 위믹스 포인트 랭킹은 1위 황유민의 뒤로 박현경, 이예원, 박지영, 방신실이 자리해 쟁쟁한 TOP5 경쟁 구도를 형성하고 있다.

'레이스 투 위믹스 챔피언십'은 지난해 ㈜위메이드가 선보인 KLPGA투어의 새로운 골프 포인트 시스템으로, 위믹스 포인트 랭킹 상위 60명에게는 총 50만 위믹스(WEMIX 암호화폐)를 수여한다.

위믹스 포인트 산정 방식은 각 대회 최종 순위에 따라 포인트를 배분하여 지급하고, 여기에 Top10을 기록한 선수들에게는 'KLPGA 위메이드 대상포인트' 배점을 추가 지급하는 방식이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