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스피드레이싱 개막전, '모터스포츠 종합선물 세트'로 새 시즌 맞이

입력2024년 05월 03일(금) 17:21 최종수정2024년 05월 03일(금) 17:21
사진=KSR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2024 코리아스피드레이싱(KSR 조직위원장 김봉현)이 모터스포츠 종합선물세트로 시즌을 연다.

오는 5일과 6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인제 모빌리티 페스티벌'로 개최되는 KSR 개막전은 엘리트 중심의 '스프린트 레이스'와 마니아가 참가하는 '타임트라이얼'에 이어 일반인들이 즐길 수 있는 '캠프'로 운영된다. 지난 시즌처럼 GT-300·200 클래스와 토요타 GR86은 스프린트 레이스로 펼쳐진다.

김봉현 조직위원장은 "올 시즌에는 참가 팀과 드라이버들이 레이스를 통해 즐거움과 성취를 느낄 수 있도록 3개 클래스를 통합전으로 묶었다"며 "서킷을 찾은 팬들은 경주차의 특성을 파악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추월의 짜릿한 장면을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타임 트라이얼은 현대 아반떼N , 벨로스터N으로 원메이크를 치르고, 다양한 차종이 타임 어택할 수 있는 종합 클래스와 자신이 정한 기록에 도달하는 '타깃 타임' 등을 운영한다. 눈여겨 볼 부분은 전기차 부분이다. KSR은 이날 '기아 EV6' 현대 아이오닉 테슬라 등이 서킷을 주행할 수 있는 'EV 모빌리티 익스피리언스' 등을 신설해 전기차의 레이스 가능성 등을 타진할 계획이다.

지난해 '안전하게, 신나게 즐기자'는 것을 주제로 만든 '캠프'도 확대 운영된다. 이 프로그램은 자동차 동호회원들과 개인을 대상으로 '트랙주행'과 '짐카나', '카밋', '포토이벤트' 등으로 구성했다. 내 차를 갖고 재미있게 즐기기 위해 만들어서 일반인들의 모터스포츠 입문에 도움을 주는 등의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김봉현 조직위원장은 "올해 KSR은 참가자들이 즐기고 만족할 수 있는 대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개막전에는 테슬라와 기아 EV6, 현대 아이오닉과 펠리세이드 K5 , 등을 포함해 200대 이상이 참가신청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 위원장은 "엘리트 드라이버들은 물론 일반인들도 레이스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후원사 등과 협의해 다양한 지원 등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다졌다.

개막전은 '토스플레이스', '토요타자동차', '사일룬 타이어', '상신브레이크', '하겐', '불스원', 'G-테크', 'EV오토', '슈퍼 몬스터' 등이 후원사로 참여하며, KSR공식 유투브 채널을 통하여 생중계로 진행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