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넥션' 권율, 오늘(24일) 냉철한 설계자로 컴백

입력2024년 05월 24일(금) 09:12 최종수정2024년 05월 24일(금) 09:13
커넥션 권율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배우 권율이 '커넥션'으로 컴백한다.

24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극본 이현, 연출 김문교)은 누군가에 의해 마약에 강제로 중독된 마약팀 에이스 형사가 친구의 죽음을 단서로 20년간 이어진 변질된 우정, 그 커넥션의 전말을 밝혀내는 '중독 추적 서스펜스' 드라마다.

권율은 뛰어난 두뇌를 자랑하던 유년시절을 거쳐 현재는 안현지청 검사 박태진 역으로 변신한다. '이너써클'의 브레인인 그는 리더인 종수(김경남)를 비롯 친구들의 든든한 해결사이자 재경(지성), 윤진(전미도)과는 모든 일에 대립하는 인물. 속내를 감춘 채 판을 조종하는 냉철한 설계자로 활약하며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카리스마 넘치는 빌런의 모습을 예고하며 안방극장을 뒤흔들 준비를 마쳐 첫 방송 전부터 높은 기대감으로 관심을 집중시킨 권율. 그런 그가 의문 가득한 사건들 속 보여줄 강렬한 캐릭터 연기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커넥션'은 오늘(24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