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 남편과 이태원 건물주 됐다…72억 단독주택 전액 현금 매입

입력2024년 06월 23일(일) 15:23 최종수정2024년 06월 23일(일) 15:28
손연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전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 출신 손연재가 남편과 함께 이태원 단독주택을 매입했다.

22일 매일경제에 따르면 손연재는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에 있는 단독주택을 남편과 공동명의로 매매가 72억원(평당가격 5266만원)에 매입했다.

손연재는 지난해 11월 부동산매매계약을 맺었고 지난 4월 30일 소유권이전등기를 마쳤다. 특히 은행에서 대출받지 않고 전액 현금으로 매입했다.

해당 단독주택은 현재 대사관으로 사용 중으로 알려졌다. 위치한 곳은 경리단길 인근으로, 박명수, 박나래 등 다수 연예인들도 거주 중이다.

손연재는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 출신으로 2012년 런던올림픽 리듬체조 개인종합 5위,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개인종합 4위 성적을 거두었으며 2017년 은퇴했다.

손연재는 9살 연상의 금융인과 2022년 결혼하고, 지난해 2월 아들을 출산했다. 현재 리듬체조 학원을 운영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제니 실내흡연→리사 표절 의혹' 논란의 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블랙핑크가 멤버 제…
기사이미지
쯔양 "방송할 때 너무 행복, 위로·…
기사이미지
'내로남불' 민희진? 낯부끄러운 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뉴진스의 '버블 검'이 표절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