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터백 과부화' 뮌헨, 김민재 동료 DF 판매 결정…맨유가 관심

입력2024년 06월 14일(금) 09:35 최종수정2024년 06월 14일(금) 09:36
마티아스 더 리흐트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태구 인턴기자] 바이에른 뮌헨이 마티아스 더 리흐트를 판매하기로 결정하면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기회를 잡았다.

독일 스카이스포츠는 13일(한국시각) "맨유는 더 리흐트의 상황을 면밀히 검토하고 있다"며 "더 리흐트는 올여름 뮌헨의 매각 후보다"라고 전했다.

이어 매체는 "놀라운 결정이지만 뮌헨은 수익이 필요하고 더 리흐트는 충분한 이적료를 벌어다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더 리흐트는 네덜란드 아약스 유스 팀에서 성장했고, 대형 센터백이 될 재능이라 평가받았다. 더 리흐트의 이름이 유럽 전역으로 뻗어나간 시기는 2018년이다. 2018-19시즌 더 리흐트는 아약스와 함께 네덜란드 리그 우승과 유럽축구연맹(UFFA) 챔피언스리그(UCL) 4강 꺄지 가는 데에 성공하며 빅클럽의 이목을 끌었다.

이후 2019-20시즌 더 리흐트는 8550만 유로(약 1267억 원)에 세리에 A 강호 유벤투스로 이적했다. 유벤투스에서 그는 초반에 어려운 적응기를 보냈지만, 곧바로 리그 정상급 수비수로 자리매김했다.

더 리흐트는 2022-23시즌 분데스리가의 바이에른 뮌헨으로 팀을 옮겼고, 뮌헨은 더 리흐트 영입에 6700만 유로(한화 약 993억 원)를 지불했다. 더 리흐트는 2022-23시즌 43경기에 출전하며 뮌헨의 주전 센터백으로 거듭났다.

더 리흐트는 올 시즌 초반 부상으로 인해 벤치로 밀려났지만, 후반기에 복귀하며 바로 주전 자리를 되찾았다. 그러나 올 시즌 뮌헨과 함께 무관으로 시즌을 마무리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한편 더 리흐트를 주시하는 구단은 맨유다. 맨유의 사령탑 에릭 텐하흐 감독은 아약스 감독 시절 더 리흐트를 지도 했던 사람이다. 맨유는 라파엘 바란의 이탈로 새로운 센터백 자원이 필요하고, 현재 더 리흐트와 제러드 브랜스웨이트(에버턴)가 가장 유력하다.


[스포츠투데이 강태구 인턴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