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세리, 부친 사문서위조 관련 입장 밝힌다…18일 기자회견 개최

입력2024년 06월 17일(월) 14:00 최종수정2024년 06월 17일(월) 14:00
박세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세리가 이사장으로 있는 박세리희망재단이 박 씨의 부친을 사문서위조 혐의로 고소한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박세리가 직접 기자회견에 나선다.

박세리희망재단 법률대리인 김경현 변호사는 17일 "고소 사안과 관련해 정확한 사실관계에 대한 보도자료를 배포했으나, 사실관계에 대해 사실과 다르게 과대 해석되거나 억측성 기사들이 일부 게재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정확한 사실관계를 분명하게 알리기 위해 기자회견을 한다"고 밝혔다.

기자회견은 18일 오후 3시 서울 강남의 삼성코엑스센터에서 개최되며, 박세리 이사장과 김 변호사가 참석한다.

앞서 지난 11일 박세리희망재단이 박 씨의 부친을 사문서 위조 및 위조 사문서 행사 혐의로 경찰에 고소한 사실이 알려졌다. 딸이 이사장으로 있는 재단이 아버지를 고소한 것을 두고 그 배경에 대해 많은 관심이 쏟아졌다.

스포츠투데이 취재에 따르면, 박 씨의 부친은 새만금 지역 국제골프학교 설립을 추진하는 업체로부터 운영 참여 제안을 받고 사업참가의향서를 전달했다. 업체는 이 사업참가의향서를 관계청에 제출했는데, 박세리희망재단은 이 사업참가의향서의 도장이 위조라는 입장이다.

한편 박세리희망재단은 11일 입장문을 통해 "박세리희망재단은 영리를 추구하지 않는 비영리단체의 재단법인으로 정관상 내외국인학교 설립 및 운영을 할 수 없다. 박세리희망재단은 국제골프학교 설립의 추진 및 계획을 전혀 세운 사실이 없으며, 앞으로도 어떠한 계획이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모든 의사결정은 등기이사회의를 거쳐서 진행되고 있으며, 개인의 판단으로 진행되지 않음을 다시 한 번 알려드린다"고 강조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제니 실내흡연→리사 표절 의혹' 논란의 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블랙핑크가 멤버 제…
기사이미지
쯔양 "방송할 때 너무 행복, 위로·…
기사이미지
'내로남불' 민희진? 낯부끄러운 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뉴진스의 '버블 검'이 표절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