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임대 멤버 강훈 "출연료 아직 안 들어와, 살 수 있는 점심값=5만원" [TV캡처]

입력2024년 06월 23일(일) 18:57 최종수정2024년 06월 23일(일) 18:58
런닝맨 강훈 / 사진=SBS 방송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런닝맨' 강훈이 임대 멤버의 설움을 드러냈다.

2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여름 대비 몸보신 먹캉스'가 펼쳐졌다.

이날 강훈은 멤버들의 점심을 살 수 있는 금액을 5만 원으로 결정했다.

강훈은 제작진에게 "출연료도 들어오지 않은 상황이고, 여기서 번 돈으로 사야지 의미가 있을 것 같아 5만원 정도 생각하고 있다"고 솔직히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알게 된 유재석이 "너무 타이트하다"고 하자 김종국도 "안 먹어도 되는데 마음이 조금 그렇지 않냐"고 놀렸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