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퍼 로렌스♥쿡 마로니, 혼인신고 목격담…10월 웨딩마치 [ST@할리웃]

입력2019년 09월 17일(화) 11:01 최종수정2019년 09월 17일(화) 14:25
제니퍼 로렌스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로렌스가 연인 쿡 마로니와 결혼 준비에 나섰다.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식스는 16일(현지시각) "제니퍼 로렌스가 연인 쿡 마로니와 미국 뉴욕 주 맨해튼에 위치한 결혼 전담 사무국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두 명의 보디가드와 사진사, 그리고 친구들과 동행했다. 이 가운데 제니퍼의 손에는 혼인신고서로 보이는 서류가 목격돼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지난해 6월부터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이어 지난 5월 약혼식을 올렸다. 이들의 정식 결혼식은 10월에 진행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제니퍼는 다른 현지 매체를 통해 지속적으로 결혼에 대한 소망을 내비쳐오기도 했다. 그는 "나는 쿡을 만난 뒤 늘 결혼을 하고 싶었다. 쿡은 나의 가장 친한 친구이자 내 모든 걸 바치고 싶은 사람"이라며 "쿡은 내 인생 속 남자들 중 최고다. 단 하나뿐인 사람"이라고 말했다.

쿡 마로니는 미국 뉴욕 맨해튼에 위치한 미술관인 글래드스톤64 아트 디렉터로 알려졌다.

제니퍼 로렌스는 결혼 후에도 성을 바꾸지 않고 '제니퍼 로렌스'로 활동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김주형, 하루 2승 맹활약…인터내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주형이 2022 프레지던츠컵 3일차 경…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