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강문경 "서주경, 7년간 생활비 150만원씩 지원" [TV캡처]

입력2021년 01월 05일(화) 08:49 최종수정2021년 01월 05일(화) 08:51
강문경 서주경 / 사진=KBS1 아침마당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아침마당' 강문경이 대표인 서주경이 7년간 생활비를 지원해 줬다고 밝혔다.

5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은 '화요초대석'으로 꾸며져 가수 강문경, 서주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문경은 SBS 예능프로그램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이하 '트롯신2') 우승 소감을 전했다. 그는 "아직까지도 얼떨떨하다. 1등을 예상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트롯신2' 우승 후 받은 상금 1억원에 대한 이야기도 나눴다. 그는 "경연이 끝나고 새벽 1시였는데 대표인 서주경 집에 가서 상금이 적힌 패널을 드렸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서주경을 향한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저를 양성하는 과정에서 빚도 있던 것을 알고 있다"며 "서주경이 7년간 제 생활비 120~150만원을 주셨다"고 설명했다.

서주경은 "(강문경의 우승이) 아직 실감 안 난다. 집에 있는 패널을 보며 '아, 이랬었지' 하는 생각을 한다"며 "'트롯신2'을 다시 보면 아직도 울컥한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