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권도진흥재단, 문체부 산하 공공기관 경영평가 '양호' 획득

입력2022년 06월 28일(화) 10:03 최종수정2022년 06월 28일(화) 10:03
사진=태권도진흥재단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 이하 재단)이 문화체육관광부 주관으로 실시하는 '2021년도 기타공공기관 및 단체 경영실적 평가'에서 '양호' 등급을 받았다.

2020년도 평가 '보통' 등급에서 2021년도에 '양호' 등급을 획득, 1개 등급이 상승한 성과를 얻었다. 이는 평가대상 36개 기관 중 상위 8개 기관에 포함돼 내실있는 경영결과에 대한 결과로 의미를 가진다.

이와 같은 성과는 오응환 이사장 취임 이후 조직 및 인사개혁, 태권도원 활성화 조치, 국제대회의 성공적인 개최 등 고강도 혁신을 통한 재단 안정화에 힘쓴 노사의 공동 노력이 빛을 발한 것으로 평가된다.

더불어 재단은 기획재정부가 주관하는 2021년도 고객만족도 조사와 경영공시 점검에서 체육계 공공기관 중 최고 등급을 받았으며, 우수공시기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태권도진흥재단 오응환 이사장은 "재단 창립 이래 찾아보기 힘든 성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은 그동안 임직원이 합심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체육계를 대표하는 모범 기관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