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밴드' 박시환, 노래로 힐링 선사…청춘에게 건넨 위로

입력2022년 07월 03일(일) 14:16 최종수정2022년 07월 03일(일) 14:17
박시환 / 사진=KNN 청춘밴드 시즌3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가수 박시환이 따뜻한 노래를 통해 대중에게 힐링과 위로를 건넸다.

박시환은 지난 2일 방송된 KNN '청춘밴드 시즌 3'(이하 '청춘밴드')에 출연했다.

이날 기장군에 위치한 야구장으로 출격한 박시환은 "시구 경험도 없고, 야구장은 처음"이라며 신기함을 표했다.

또한 각자의 자리에서 꿈을 놓치지 않고 묵묵히 견디고 있는 사람들에게 잠시나마 위로를 건네기 위해 'Lonely Night'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 '가슴아 뛰어' 등 노래를 열창하며 눈길을 끌었다.

특히 박시환은 노래를 통해 밝은 에너지를 전하는 것은 물론, 여름밤을 닮은 청량한 목소리로 귀를 호강시켰다. 또한, 그는 풋풋한 비주얼에 한층 업그레이드된 촉촉한 감성까지 선사하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안방극장에 깊은 여운을 남긴 박시환은 달콤한 보이스로 토요일 저녁을 물들였고, "모든 청춘이 누구에게도 말하지 못하는 혼자만의 아픔이 존재한다고 생각한다. 혼자 아파하는 이들에게 위로를 건네고 싶다"고 말했다.

'청춘밴드 시즌 3'는 매주 토요일 8시 35분 KNN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