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나' 정은채, 천진난만 부잣집 딸→ 서늘한 흑화까지 '이목 집중'

입력2022년 07월 04일(월) 10:11 최종수정2022년 07월 04일(월) 10:27
정은채 / 사진=쿠팡플레이 안나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정은채의 연기 변신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에서 배려도 악의도 없이 오직 자신의 우월한 인생을 즐기며 사는 ‘현주’ 역을 맡은 정은채가 극 중 근심 걱정 없는 부잣집 딸에서 서늘하게 흑화한 모습으로 변화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1일 방송된 3, 4회에서는 유미(수지 분)가 자신의 인생을 훔쳐 대학교수가 된 것을 알고 분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혼을 앞둔 데다 주식 때문에 재산까지 잃은 현주에게 승승장구하는 유미의 모습은 견딜 수 없었을 터. 늘 여유만만하던 모습과는 달리 인생을 훔쳐 산 대가를 돈으로 갚으라며 분노하고 소리를 지르는 등의 연기 변신으로 눈길을 끌었다.

정은채는 ‘안나’의 사전 인터뷰에서 “전형적인 악역과는 다른 현주의 성격을 표현하기 위해 상대 배우와 주고받는 시너지를 중요하게 생각했던 기존의 연기와는 반대로, 오로지 자신의 호흡에만 집중하는 데 포인트를 두고 연기했다”고 전했다. 또한, 철저한 사전 준비로 시선을 강탈하는 컬러감과 과감한 패턴의 의상을 선보이며 즉흥적인 현주의 성격을 표현, 실제 살아 숨 쉬는 듯한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이처럼 극 중 상황에 따른 연기 변주는 물론 패션 등 모든 스타일을 자신만의 것으로 완벽히 소화해 내며 독보적인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연기뿐만 아니라 캐릭터의 외적인 부분도 세심하게 신경 쓰는 모습은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증명, 정은채의 남은 활약을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한편, 정은채가 출연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이야기로, 대망의 마지막 5, 6화는 이번주 7월 8일 금요일 저녁 8시 쿠팡플레이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광복절 전날에 日 여행 간 '미우새', 역사의…
기사이미지
'김하성 2안타 1볼넷' SD, 마이애미…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멀티히…
기사이미지
god 이어 H.O.T.까지, 무대 위 '1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1세대 아이돌들의 활동 소식이 연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