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 7월 씨네드셰프 라인업 공개

입력2022년 07월 04일(월) 10:19 최종수정2022년 07월 04일(월) 10:34
씨네드쉐프 / 사진=CGV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CGV가 7월 씨네드셰프 라인업을 오픈했다.

4일 CGV 씨네드쉐프가 다이닝과 함께 콘서트, 아트가이드, 요가 등 7월에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공개했다.

먼저 클래식 음악과 미술 작품을 감상하고, 예술가들이 즐겼던 그때 그 음식까지 직접 맛볼 수 있는 '콘서트&다이닝' 프로그램 '예술가의 식탁'을 진행한다. 큐레이터 첼리스트 윤지원과 함께하는 '예술가의 식탁' 7월에는 '달리의 식탁'을 선보일 예정이다.

콘서트&다이닝 '달리의 식탁' 편은 17일 씨네드쉐프 압구정을 시작으로 24일에는 씨네드쉐프 용산아이파크몰, 31일에는 씨네드쉐프 센텀시티에서 만날 수 있다. 티켓가는 8만 8천원이다.

1부에서는 첼리스트 윤지원이 전하는 스페인 예술, 요리 이야기와 라이브 첼로 연주를 감상한다. 2부에서는 씨네드쉐프 레스토랑으로 이동해 공연에서 소개된 스페인 코스 요리를 직접 맛볼 수 있다.

또한 아트가이드와 함께 도시를 여행하며 그 도시의 스페셜 코스 메뉴를 함께 즐기는 '아트&다이닝'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인간을 향한 건축, 로마'를 주제로 진행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한국자전거나라 인문학 강사 김용설 아트가이드와 로마에 남겨진 찬란한 곳들을 여행하며 이탈리아 스페셜 코스 메뉴를 함께 곁들이는 시간을 가지게 된다.

아트&다이닝 '인간을 향한 건축, 로마'는 17일 씨네드쉐프 용산, 24일 씨네드쉐프 센텀시티, 31일 씨네드쉐프 압구정에서 만날 수 있으며, 티켓가는 8만 8천원이다.

마지막으로 씨네드쉐프의 리클라이닝 침대 상영관 템퍼시네마에서는 요가와 함께 건강한 식사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 '요가&브런치'도 진행한다. 요가 마스터와 명상요가로 마음을 이완시키고, 헬씨 브런치까지 즐길 수 있다.

7월에는 '몸과 일상의 균형을 맞추는 요가'를 주제로 아로마 향과 함께 호흡하는 아로마 명상 시간을 가진 후 가벼운 요가 동작을 통해 틀어진 어깨, 골반, 척추 등을 교정하는 스트레칭을 진행한다. '요가&브런치'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모든 사람에게 운동 동작이 포함된 리플렛과 아로마 오일을 증정할 예정이다.

요가&브런치 '몸과 일상의 균형을 맞추는 요가'는 오는 24일 씨네드쉐프 압구정, 31일에는 씨네드쉐프 용산에서 만날 수 있으며, 티켓가는 5만 8천원이다.

이형석 씨네드쉐프 파트장은 "덥고 습한 날씨가 지속되고 있는 요즘 색다른 경험으로 힐링하실 수 있도록 씨네드쉐프만의 특별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다이닝과 함께 콘서트, 아트가이드, 요가 등 문화 생활을 만끽하면서 리프레쉬하는 시간을 가져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