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박동원, 1일 SSG전서 1000경기 출장 시상식 가져

입력2022년 10월 01일(토) 17:42 최종수정2022년 10월 01일(토) 17:42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KIA 타이거즈 포수 박동원의 1000경기 출장 시상식이 1일 광주 SSG 랜더스전에 앞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 KIA 타이거즈 구단은 격려금과 상패, 축하 꽃다발을 전달했고, KBO도 허구연 총재를 대신해 김시진 경기운영위원이 기념패와 축하 꽃다발을 전달했다.

박동원은 지난 9월 4일 광주 KT전에서 KBO리그 역대 172번째 1000경기 출장을 달성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