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 "법명 현각, 母 무속신앙·父 개신교…집안 종교 혼란"(아는형님) [TV캡처]

입력2022년 10월 01일(토) 21:20 최종수정2022년 10월 01일(토) 21:23
아는형님 이수근 / 사진=JTBC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아는 형님' 재재가 이수근의 법명을 언급했다.

1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가수 크러쉬와 비비, 방송인 재재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재재는 "여기 나오기 전에 강호동이 1900년 3월 28일에 '자니 윤 쇼'에 나온 것을 보고 왔다"고 말했다.

이어 "만 19세였는데, (강호동이) 너무 귀여웠다"고 덧붙여 놀라움을 안겼다.

이후 재재는 "이수근에게 법명이 있더라. 법명이 현각이라던데 무슨 뜻이냐"고 물었다.

이에 이수근이 "조계종에서 불자대상을 받을 때 지어주신 것"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불자대상 특혜가 전국에 있는 사찰을 입장료 안 내고 다닐 수 있다"며 "집안이 종교 때문에 혼란이 오고 있다. 어머니는 무속신앙, 아버지는 교회를 다닌다. 아들들은 스님이 이름을 지어주셨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