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가수 최초' BTS 정국,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장식…'드리머스' 열창

입력2022년 11월 21일(월) 00:04 최종수정2022년 11월 21일(월) 00:04
BTS 정국(가운데)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을 빛냈다.

정국은 20일(한국시각) 오후 카타르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개막식 무대에 섰다.

정국은 카타르 가수 겸 2022 카타르 월드컵 홍보대사인 파하드 알쿠바이시와 함께 대회 공식 사운드트랙인 '드리머스'(Dreamers)를 불렀다.

K팝 아티스트가 다른 나라가 주최하는 월드컵 개막식에서 공연을 하고 OST(주제음악)에 참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국이 소화한 '드리머스'는 꿈을 꾸는 용기를 가진 사람들에 대한 경의를 표하는 주제의 노래로, '우리는 믿기 때문에 이뤄낸다. 나와 함께 가자'는 가사 등 전세계인이 함께하는 월드컵에서 희망찬 내용을 담고 있다.

이날 정국은 먼저 노래와 춤을 함께 소화하며 무대를 장식했고, 이후 알쿠바이시와 함께 무대를 선보였다.

정국은 카타르 도하의 알에글라 훈련장에서 한국 대표팀이 훈련을 돌입하기 전 대표팀과의 만남을 갖기도 했다.

한편 이날 개막 공연은 총 7막으로 구성돼 약 30분간 진행된다. 앞서 FIFA의 발표에 따르면, 개막식의 주제는 인간성, 존중, 포용을 통해 차이를 연결하는 모든 인류를 위한 모임으로 밝혀졌다.

주제에 맞게 이날 개막식에는 카타르 현지 가수들과 인플루언서들의 공연에 이어 각 월드컵의 마스코트들과 함께하는 주제곡이 불러졌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