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원리조트 PBA-LPBA 챔피언십 2022, 다음달 9일부터 개최

입력2022년 11월 30일(수) 15:31 최종수정2022년 11월 30일(수) 15:41
사진=PB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당구 PBA의 시즌 5번째 투어가 다음달 9일부터 강원도 하이원리조트에서 개최된다.

프로당구협회(PBA∙총재 김영수)는 다음달 9일부터 16일까지 강원도 정선군 하이원리조트에서 2022-23시즌 5차 투어인 '하이원리조트 PBA-LPBA 챔피언십 2022'을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투어는 경북 경주, 강원도 춘천과 태백에 이어 수도권 이외 지역에서 PBA 투어를 개최하는 네 번째 지역이자 지난 6월 시즌 개막전(경주 블루원리조트 챔피언십) 이후 6개월만에 열리는 지방 대회다. 강원도 춘천에서는 지난 시즌에 이어 이번 시즌 팀리그 2-3라운드를 개최했고, 태백에서는 지난시즌 여자부 단독으로 '에버콜라겐 챔피언십@태백'을 개최한 바 있다.

이번 대회에는 남자부 PBA '랭킹 1위' 다비드 사파타(스페인∙블루원리조트)를 비롯해 '당구 황제' 프레드릭 쿠드롱(벨기에∙웰컴저축은행), 조재호(NH농협카드∙4위), 강동궁(SK렌터카∙15위), 여자부 LPBA에서는 '캄보디아 특급" 스롱 피아비(블루원리조트∙1위), '당구 여제' 김가영(하나카드∙2위) 등 PBA-LPBA를 대표하는 총 250여 명의 프로당구선수들이 출격한다.

이번 시즌 계획된 8개의 정규 투어의 반환점을 돈 가운데, 이번 대회부터는 본격적인 순위 경쟁도 치열해질 전망이다. PBA는 7차례 대회 이후 상위 32명에게 시즌 왕중왕전 격인 'PBA 월드챔피언십' 출전 자격을 부여한다. 또 시즌 종료 이후에는 1부투어 상위 절반의 선수만 살아남는 승강 제도가 실시된다.

PBA는 이번 대회를 맞아 하이원리조트 내 '포토 스팟'을 중심으로 대표 선수들의 포토콜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리조트 내 특설 경기장에서 스롱 피아비, 이미래(TS샴푸∙푸라닭) 등 PBA-LPBA를 대표하는 선수들이 참가하는 이벤트 매치가 펼쳐질 예정이다. 8일 1회차는 LPBA 선수들이 출전하며, PBA 선수들이 나서는 2회차는 대회 기간 중에 열린다. 또한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포토타임 및 팬 사인회를 갖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열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