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금혼령' 박주현, 김영대에 세자빈 사기극…'4.6%' 출발

입력2022년 12월 10일(토) 09:21 최종수정2022년 12월 10일(토) 09:23
첫방 금혼령 시청률 / 사진=MBC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금혼령, 조선 혼인 금지령'이 4%대 시청률로 출발했다.

1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첫 방송된 MBC 새 금토드라마 '금혼령, 조선 혼인 금지령'(이하 '금혼령')은 4.6%(이하 전국 가구 기준)으로 출발했다.

이날 방송에선 세자빈 안씨(김민주)를 잊지 못해 금혼령을 선언한 이헌(김영대) 모습이 그려졌다.

이헌은 세자빈 안씨의 죽음에 의문을 품으며, 그의 환영을 보는 듯 여전히 그리움에 빠져있었다.

그러나 소랑(박주현)은 이를 비웃듯 애달당을 차려 청춘남녀들의 궁합을 봐주는데 더해, 신기가 있다는 사기극을 벌이기 시작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