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강수연 유작 '정이', 내년 1월 20일 넷플릭스 공개 확정

입력2022년 12월 21일(수) 13:10 최종수정2022년 12월 21일(수) 13:16
정이 공개확정 / 사진=넷플릭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연상호 감독의 신작 '정이'가 내년 1월 공개를 확정했다.

21일 넷플릭스는 영화 '정이'(감독 연상호·제작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의 공개일을 2023년 1월 20일로 확정 지으며, 티저 포스터와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정이'는 급격한 기후변화로 폐허가 된 지구를 벗어나 이주한 쉘터에서 발생한 전쟁을 끝내기 위해 전설적인 용병 정이의 뇌를 복제, 최고의 전투 AI를 개발하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SF 영화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크로노이드사의 A.I. 전투용병 정이가 곧 출시된다"라는 선전 문구 같은 카피와 함께 정교하게 만들어진 A.I. 전투 용병의 비주얼이 담겼다. 색다른 비주얼의 티저 포스터는 전설적인 용병 정이(김현주)가 어떻게 최고의 전투 AI로 재탄생할지, 과연 정이가 전투 AI로 오래된 전쟁을 끝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였다.

함께 공개된 티저 예고편 역시 크로노이드 연구소가 밝은 미래를 위해 연구한 최첨단 전투형 AI 정이의 출시를 소개하는 듯한 광고 영상 컨셉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급격한 기후변화로 폐허가 된 지구로 인해 인류는 새로운 터전 쉘터를 만들어 우주로 이주하고, 군수 AI 개발 회사 크로노이드는 끝없는 내전 중 수많은 작전에서 승리를 이끈 전설의 용병 윤정이의 뇌를 복제해 최고의 AI 전투용병 ‘정이’의 개발을 끊임 없이 시도한다. 세계 최고의 첨단기술로 탄생한 전투형 AI 정이의 탄생을 알리는 이번 티저 예고편은 세련된 영상미와 색다른 세계관을 고스란히 담고 있어 호기심을 자극했다.

특히, 예고편 말미에 빠르게 지나가는 전투용병 정이의 과거 기억들은 영화 속에서 펼쳐질 스펙터클한 정이의 화끈하고 리얼한 전투 액션에 대한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여기에 전투형 AI 정이 역의 김현주가 선보일 필모그래피 사상 가장 강렬한 변신은 또 다른 놀라움을 선사할 것이다. 이 뿐만 아니라 한국 영화의 영원한 전설로 남은 故강수연 배우의 최신작으로 더욱 기대를 높이고 있다.

뇌복제 및 AI 기술을 개발하는 연구소의 팀장이자 정이의 뇌복제와 전투력 테스트를 책임지는 서현 역의 강수연과 전설의 전투 용병으로 뇌복제 실험 대상이 되는 정이 역의 김현주, 어떻게든 뇌복제 실험을 성공시켜야만 하는 연구소장 상훈 역의 류경수까지. 출연하는 작품마다 새로운 얼굴과 흡인력 있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했던 배우들의 뜨거운 만남은 '정이'를 기대하게 하는 또 하나의 포인트로 주목받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손예진♥현빈, 가짜뉴스 정면돌파…결혼 1주…
기사이미지
김효주, LA 오픈 3R 선두와 2타차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효주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기사이미지
"외쳐 higher hopes" 엔믹스, 기특…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엔믹스(NMIXX)가 새 기록을 경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