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장나라X장혁, 9년 만에 네번째 호흡…채정안→김남희 출연 확정 [공식]

입력2023년 02월 08일(수) 08:26 최종수정2023년 02월 08일(수) 08:29
패밀리 장혁 장나라 / 사진=IHQ, 라원문화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배우 장혁과 장나라가 '패밀리'로 돌아온다.

8일 tvN 새 드라마 '패밀리'(극본 정유선·연출 장정도) 장혁, 장나라, 채정안, 김남희가 출연을 확정 지었다.

'패밀리'는 평범한 직장인으로 신분을 위장한 국정원 블랙 요원 남편과 완벽한 가족을 꿈꾸는 달콤살벌한 아내의 아슬아슬한 가족 사수 첩보 코미디를 그린 드라마다. '우리들의 블루스' '환혼' 등 다수의 흥행 작품을 총괄한 장정도CP가 연출을 맡고, 장혁과 장나라가 9년 만에 함께하는 네 번째 작품이다.

장혁은 극중 무역상사 사원으로 신분을 위장한 국정원 블랙 요원이자 강유라(장나라)의 남편 권도훈 역을 맡았다. 권도훈은 신속 정확하고 뒤처리 깔끔한 원샷원킬의 베테랑 저격수로, 바쁜 탓에 가족들에게 소홀하지만 아내 강유라를 사랑하는 마음만은 누구보다 충만한 남편. 매 작품마다 강렬한 카리스마와 진정성 있는 연기로 대중을 사로잡아온 장혁이 냉철한 블랙 요원과 사랑꾼 남편을 오가며 보여줄 활약에 이목이 쏠린다.

장나라는 살림 9단인 권도훈(장혁)의 아내 강유라 역을 맡았다. 강유라는 남편 권도훈을 만나 평생을 꿈꿔온 완벽한 가족을 꾸린 후 가족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만렙 살림꾼으로, 사랑스러운 모습 뒤에 비밀을 감춘 인물이다. 독보적인 매력과 공감을 자아내는 연기력으로 자신만의 캐릭터를 구축해온 장나라가 선보일 연기에 기대가 높아진다.

장혁, 장나라의 네 번째 작품으로 기대지수를 수직 상승시킨다. 장혁과 장나라는 '명랑소녀 성공기'부터 '운명처럼 널 사랑해' '2014 드라마 페스티벌 - 오래된 안녕'까지 세 작품을 통해 이미 케미 검증을 마쳤다. 이에 9년 만에 '패밀리'로 재회한 장혁과 장나라가 또 어떤 인생 케미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지 기대가 증폭된다.
패밀리 채정안 김남희 / 사진=키이스트, 뉴웨이컴퍼니 제공

채정안은 권도훈의 사수이자 프로페셔널한 국정원 공작관 오천련으로 분한다. 오천련은 남들이 볼 땐 화려한 솔로 라이프를 즐기는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사람이 고픈 외로운 여자. 세 번의 이혼을 한 자신과 달리 권도훈만큼은 끝까지 가족을 지키길 바라는 마음에 물심양면으로 도와준다. 걸크러시 매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뽐낸 채정안이 오천련으로 분해 보여줄 연기와 매력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와 함께 김남희는 권도훈, 강유라 가족을 찾아온 수상한 불청객 태구 역을 맡았다. 태구는 자신을 증명하는 일과 순간의 쾌락 앞에서는 한없이 충동적인 인물로, 과거 자신에게 한줄기 빛 같았던 특별한 존재 강유라의 삶을 흔들기 위해 찾아온다. '재벌집 막내아들'에서 안하무인인 순양그룹의 장손 진성준으로 열연하며 대체 불가 신스틸러로 자리매김한 바, 또 어떤 임팩트를 선사할지 기대가 고조된다.

'패밀리' 제작진은 "장혁, 장나라, 채정안, 김남희를 주요 배역으로 확정했다. 탄탄한 연기력과 출중한 캐릭터 소화력은 물론 다채로운 매력까지 갖춘 배우들의 만남이 폭발적인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한다. 오는 4월, 흥미진진한 재미와 유쾌한 웃음을 품은 작품으로 찾아 뵐 테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패밀리'는 오는 4월 첫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