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택시2' 이제훈, 사이비 교주에 부적 경고 "죽는 건 네 놈" [TV캡처]

입력2023년 03월 18일(토) 22:19 최종수정2023년 03월 18일(토) 22:23
모범택시2 이제훈 / 사진=SBS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모범택시2' 이제훈이 무당도기로 사이비 교주에게 겁을 줬다.

18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2'(극본 오상호·연출 이단)에서는 사이비 교단을 응징하는 무지개 다크 히어로즈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도기(이제훈)은 사이비 교단 교주 옥주만(안상우)에게 복수하기 위해 무당을 연기했다.
모범택시2 / 사진=SBS 캡처

옥주만은 갑작스럽게 차의 시동이 꺼지거나, 머리 위로 무언가가 떨어지는 등 목숨을 위협받았다.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옥주만은 김도기를 납치해 "널 만나고 요사스러운 일이 많다. 언제부터 날 미행했냐"고 윽박질렀다.

하지만 김도기는 "건드리지 말아야 할 것을 건드였다"며 "죽는 건 바로 네 놈이다"라며 무당도기 연기를 이어갔다.

옥주만은 골프채를 들더니 김도기를 협박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김도기는 미리 준비한 장치로 저승사자를 불러냈고, 옥주만은 기겁하며 김도기의 말을 듣게 됐다.

김도기는 옥주만에게 부적을 써줬다. 그러면서 "다시는 찾아오지 마라. 네 놈을 본 이후로 재수가 없다"고 경고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