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김동전' 조세호, 중국 경찰 출동시킨 상반신 탈의 [TV스포]

입력2023년 03월 23일(목) 16:06 최종수정2023년 03월 23일(목) 16:06
홍김동전 /사진=KBS2 홍김동전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홍김동전'의 조세호가 중국클럽에서 중국 경찰에 제압당한 흑역사를 공개한다.

매회 뜨거운 입소문을 이끌고 있는 KBS 2TV 예능 ‘홍김동전’(연출 박인석)의 29회 방송은 KBS 공영방송 50주년을 맞아 KBS 방송 오마주 특집으로 시사 교양 프로그램 ‘역사저널 그날’ 오마주로 그려진다. 이에 동전 던지기 앞면은 ‘역사저널 그날’, 뒷면은 ‘흑역사저널 그날’로 앞면이 나올 시 역사 퀴즈를, 뒷면이 나올 시 멤버들의 흑역사를 낱낱이 파헤친다.

23일 방송되는 ‘홍김동전’에서 조세호는 중국 클럽에서 중국 경찰에게 제압당했던 웃픈 흑역사를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이날 술에 대한 흑역사를 공개하던 중 조세호는 “중국에 여행가서 클럽에 들렀다. 재밌게 놀고 있는데 어느덧 나를 중심으로 사람들이 원이 되어 춤을 추기 시작했다”라며 문제의 상황을 설명한다. 이어 조세호는 “사람들이 모두 손을 들어 올리는 시늉을 해서 나는 옷을 벗으라는 줄 알고 시원하게 상의를 탈의하며 한 손에 옷을 잡고 한 바퀴 휘둘렀다”라고 말해 모두의 귀를 쫑긋하게 한다. 이어 그는 “그 순간 중국 경찰이 출동해서 내 한 손을 제압하고 꺾더라”라며 상의 탈의가 금지된 중국 클럽의 참사를 공개해 웃음보를 터트린다.

중국 클럽 사태를 지켜봤던 조세호의 지인은 “조세호 때문에 맥주를 입에도 대지 못한 채 클럽에서 쫓겨나고 말았다”라며 긴박했던 당시 상황을 설명하며 조세호의 지나친 흥이 불러온 참사에 웃픈 안타까움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이에 ‘홍김동전’ 제작진은 “이번 주 멤버들의 상상 초월 흑역사가 공개될 예정이다”라며 “흑역사 제조기 홍진경과 조세호의 박빙 흑역사 폭로를 기대해 달라”라고 밝혔다.

한편 ‘동전 던지기’에 웃고 우는 KBS 2TV ‘홍김동전’은 매주 목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