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 '리틀 김사부'로 컴백…인생캐 장착

입력2023년 03월 28일(화) 12:13 최종수정2023년 03월 28일(화) 12:17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 스틸컷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이 '리틀 김사부'가 된 근황을 전했다.

28일 SBS 새 금토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3'(극본 강은경·연출 유인식) 안효섭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낭만닥터 김사부3'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진짜 닥터' 이야기를 그린다. 드라마는 2016년 방영된 시즌1과 2020년 방영된 시즌2 모두 최고 시청률 27%를 기록한 대한민국 대표 시리즈물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안효섭은 시즌2 성공의 주역으로, 시즌3까지 함께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안효섭은 '수술 천재'로 불릴 만큼 재능을 갖고 있지만, 불우한 인생 때문에 행복을 믿지 않았던 시니컬한 외과 의사 서우진으로 분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낭만닥터 김사부3' 스틸컷에는 3년이 흐른 후 돌담병원의 든든한 써전으로 성장한 서우진의 근황이 담겨 있다. 수술실에서 집중하고 있는 서우진은 이전보다 더 능숙하고 성숙해진 모습이다. '무조건 살리겠다'는 집념의 눈빛은 김사부를 떠오르게 할 만큼 강렬하게 빛나고 있다.
낭만닥터 김사부3 안효섭 스틸컷 / 사진=SBS 제공

누군가를 향해 따뜻한 표정을 짓는 서우진의 모습은 훈훈함을 자아냈다. 3년 전 고단함을 벗고 낭만을 찾은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미소를 짓게 만든다. 김사부를 잇는 든든한 GS전문의가 된 서우진은 선배 의사가 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준다. 또 시즌2에서 다하지 못한 '리셋 커플' 차은재(이성경)와의 로맨스를 통해 돌담병원의 설레는 봄을 그려낼 예정이다.

'낭만닥터 김사부3' 제작진은 "서우진과 함께 성장한 배우 안효섭이 다시 '인생캐' 서우진을 장착하고 돌아왔다. 서우진이 3년 전보다 성장한 것처럼 배우 안효섭도 혼연일체 된 연기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서우진에게 3년 동안 어떤 변화가 있었을지 궁금해하며 시즌3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낭만닥터 김사부3'는 시즌2를 잇는 돌담즈의 막강한 팀워크를 예고했다. '모범택시2' 후속으로 4월 28일 첫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