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이창섭 "'전과자' 50만 구독 공약 재입대, 다녀는 오겠다" 약속

입력2023년 05월 02일(화) 17:00 최종수정2023년 05월 02일(화) 17:00
비투비 이창섭 /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그룹 비투비 이창섭이 '전과자' 50만 구독 공약인 재입대와 관련해 입장을 알렸다.

2일 비투비 12번째 미니앨범 '윈드 앤드 위시(Wind And Wish') 기자간담회가 서울 상암동 스탠퍼드 호텔에서 진행됐다.

이날 유튜브 '전과자'로도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이창섭에 50만 구독자 달성과 관련돼 질문이 나왔다. 특히 50만 구독자 달성 공약으로 '재입대'라는 파격 공약이 걸렸던 상황 "재입대하시냐"는 질문이 나와 웃음을 자아냈다.

이창섭은 "가서 많은 정보와 경험들을 '전과자'를 사랑해 주시는 모든 분들을 위해 얻어오겠다. 앞으로 군대를 가야 하는 청년들, 직업으로 군인을 하려는 분들을 위해 갔다 오겠다. 근데 근처에도 가기 싫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이민혁은 "1년 동안 가시냐. 4주 동안 다녀오시냐"라고 짓궂은 반응을 보였다.

이창섭은 "저도 자세한 거 모른다. 50만 될 줄 몰랐다. 자세한 정보는 추가로 들어야 한다. 갔다는 오겠다"라고 약속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