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L, FA 원소속구단 재협상 결과 공시…6명 은퇴·7명 계약 미체결

입력2023년 05월 30일(화) 14:25 최종수정2023년 05월 30일(화) 14:25
사진=KBL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KBL이 자유계약(FA) 선수들의 원소속 구단 재협상 결과를 공시했다. 그 결과 재계약을 맺은 선수는 없었다.

KBL은 30일 FA 선수들의 원소속구단 재협상 결과를 공시했다. 총 13명의 대상 선수들 중 6명은 은퇴를 선택했고, 7명은 계약 미체결 상태로 남았다.

원주 DB 박상권, 원종훈, 창원 LG 김한영, 고양 데이원 임종일, 정해원, 수원 KT 김동욱이 은퇴를 선택했다.

계약 미체결 선수는 강바일(서울 삼성), 박재현, 이정제(이상 데이원), 박세진(전주 KCC), 이대성(대구 한국가스공사), 윤성준, 정종현(이상 울산 현대모비스)이다.

이번 FA 대상자들 중 새롭게 계약을 맺은 선수는 총 29명이며 11명은 은퇴를 택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