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펠맨·워니 등 프로농구 외국인 선수 총 6명 재계약

입력2023년 05월 31일(수) 18:21 최종수정2023년 05월 31일(수) 18:21
오마리 스펠맨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31일 마감된 2023-2024시즌 외국선수 재계약 결과 총 6명이 원 소속 구단과 재계약을 체결했다.

2022-2023시즌 통합 우승팀 안양 KGC는 오마리 스펠맨, 대릴 먼로와 재계약 했고, 플레이오프 준우승팀 서울 SK 역시 자밀 워니, 리온 윌리엄스와 재계약했다. 창원 LG는 아셈 마레이, 울산 현대모비스는 게이지 프림과 각각 재계약했다.

한편, 울산 현대모비스 저스틴 녹스 포함 총 13명의 외국선수는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