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수 2관왕 실패' 女펜싱, 숙적 일본에 충격 역전패…銅 수확

입력2023년 09월 29일(금) 13:10 최종수정2023년 09월 29일(금) 13:14
윤지수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한국이 9점 차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충격의 역전패를 당했다.

윤지수, 홍하은, 전은혜, 최세빈으로 구성된 한국은 29일 중국 항저우 전자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단체전 준결승에서 일본에 42-45로 패했다.

한국은 아시안게임 여자 사브르에서 2014 인천,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 이어 단체전 3연패를 노렸으나 일본에 패하며 동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아시안게임 펜싱은 준결승 패자에게 공동으로 동메달을 수여한다.

한국은 8바우트까지 40-31로 9점 차로 앞서 무난히 결승에 오르는 듯했다. 하지만 최종 주자 윤지수가 에무라 미사키에게 2-14로 크게 밀리며 역전패했다.

윤지수는 사브르 개인전 금메달에 이어 2관왕을 노렸지만 실패로 끝났다.

한편 일본은 우즈베키스탄과 금메달을 걸고 격돌한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檢, '필로폰 투약' 남태현·서민재에 징역 …
기사이미지
블랙핑크, YG와 그룹 활동 재계약……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장장 4개월이 걸렸다. 오랜 기다림 끝…
기사이미지
황희찬, 결승골로 울버햄튼 승리 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황희찬(울버햄튼)이 결승골을 터뜨리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