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구 전미르' 롯데, 신인 선수 전원 초대하는 '루키데이' 실시

입력2023년 09월 29일(금) 15:20 최종수정2023년 09월 29일(금) 15:23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롯데자이언츠가 10월 5일 열리는 LG트윈스와의 홈경기에서 '루키데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루키데이는 2024 롯데자이언츠 신인선수가 팬들에게 처음으로 인사를 건네는 시간으로 팬과 함께하는 소중한 추억을 안겨주고자 마련된다.

11명의 신인선수는 지명 후 처음 사직야구장을 찾아 경기 전 꿈을 응원하는 드림유니폼을 착용하고 그라운드에서 인사를 하는 시간을 가진다.

이 날 시구에는 1라운드로 지명된 투수 겸 타자 전미르 선수가 시구자로 나선다.

경기 중에는 루키와 함께하는 응원 타임, 5회 말 종료 후 응원단상 위 팬들 앞에서 진행되는 그리팅 타임 등을 통해 루키데이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