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포드 멀티히트' KT, KIA에 3-2 승리…더블헤더 1승1패

입력2023년 10월 04일(수) 23:24 최종수정2023년 10월 04일(수) 23:24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kt wiz가 KIA 타이거즈와의 더블헤더에서 1승씩을 나눠 가졌다.

KT는 4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2023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IA와의 더블헤더 2차전에서 3-2로 승리했다.

앞서 더블헤더 1차전에서 2-10 완패를 당했던 KT는 설욕에 성공하며, 75승3무61패로 2위를 유지했다.

KIA는 66승2무66패로 6위에 머물렀다.

KT 알포드는 2안타 1타점으로 타선을 이끌었고, 황재균과 장성우도 각각 1안타 1타점씩을 보탰다. 선발투수 이선우는 4.2이닝 2실점으로 물러났지만, 두 번째 투수 이상동이 2.1이닝 무실점 호투로 승리투수가 됐다.

KIA 산체스는 8이닝 3실점 역투를 펼쳤지만 타선의 침묵으로 완투패를 당했다.

KT는 1회말 김상수와 이호연, 알포드의 3연속 안타로 가볍게 1점을 선취했다. 3회말에는 2사 이후 알포드와 박병호의 안타로 1,2루 찬스를 만든 뒤, 황재균과 장성우의 연속 적시타로 3-0으로 차이를 벌렸다.

끌려가던 KIA는 4회초 소크라테스의 솔로 홈런으로 추격을 시작했다. 이우성과 고종욱의 안타로 만든 무사 1,3루에서는 김석환의 1타점 내야 땅볼로 1점 차로 추격했다.

하지만 KT는 두 번째 투수 이상동의 호투로 3-2 리드를 유지했다. 8회부터는 손동현과 김재윤이 이어 던지며 각각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결국 경기는 KT의 3-2 승리로 막을 내렸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