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유승호 "다시는 '런닝맨' 못 올 줄…저도 얼떨떨" [TV캡처]

입력2023년 12월 03일(일) 18:42 최종수정2023년 12월 03일(일) 18:42
사진=SBS 런닝맨 캡처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배우 유승호가 다시 '런닝맨'을 찾은 소감(?)을 밝혔다.

3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뷔, 유승호와 함께 하는 '돌아온 타짜 특집'으로 꾸며졌다.

'런닝맨'은 멤버 모두를 속이는 데 성공했던 유승호와 뷔와 타짜 특집을 꾸며보고 싶다고 했던 바. 실제로 성사된 이번 출연에 모두가 놀라워했다.

두 사람 사이 어색한 기류가 흐르는 가운데, 서로 초면이라고 밝혔다. 다만 뷔는 "멤버 진 형이랑 친하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유승호는 어수룩한 척 멤버들을 모두를 방심시킨 사기꾼(?) 면모로 멤버들의 속을 뒤집었는데. '런닝맨' 멤버들이 유승호의 활약을 회상하며 분노하자 유승호는 "그래서 다시는 못 올 줄 알았는데, 여기 와있는 게 저도 얼떨떨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BTS 아버지' 방시혁, 어쩌다 카피 오명까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이른바 'BTS 아버지'로 불…
기사이미지
민희진 "나를 베껴서 BTS 만든 것"…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하이브가 그룹 뉴진스의 소속사 어도어…
기사이미지
뉴진스 발목 잡는 민희진, 드리우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