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강혁 감독대행 정식 감독으로 선임

입력2024년 02월 26일(월) 19:17 최종수정2024년 02월 26일(월) 19:17
사진=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농구 대구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 강혁 감독대행이 정식 감독이 됐다.

한국가스공사는 26일 "2023-2024시즌 팀을 이끈 강혁 감독대행을 정식 감독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계약기간은 2년이다.

한국가스공사는 강혁 감독이 부드러운 리더십을 바탕으로 한 탁월한 지도력을 통해 시즌 전 최약체라고 평가 받던 선수단의 장점을 극대화했으며, 다양한 전술로 끈끈한 경기력을 선보였다는 점 등을 높이 평가했다.

선수 시절 2대2 마스터라는 별명으로 활약한 강혁 감독은 2003-2004시즌부터 4시즌 연속 수비 5걸과 2005-2006시즌 챔피언 결정전 MVP에 선정됐으며 2013년 가스공사의 전신 전자랜드에서 선수생활을 마무리했다.

이어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삼일상업고등학교 감독과 LG 세이커스 코치를 거쳐 전자랜드와 한국가스공사에서 지도자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강혁 감독은 "저를 믿어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남은 시즌을 잘 마무리 한 후 다음 시즌에는 부족했던 부분을 디테일하게 준비하여 팬들과 선수단이 즐거운 팀을 만들어 대구 홈 경기장에 더 많이 찾아오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결국 돈이었나" 민희진, 하이브 수혜 입고…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하이브가 그룹 뉴진스의 …
기사이미지
민희진의 '뉴진스', 노력은 N분의 …
기사이미지
클린스만, '탁구 게이트' 사건 언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위르겐 클린스만(독일) 전 한국 축구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