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규리그 우승' 원주 DB, 홈경기 입장수입 10억 원 달성

입력2024년 03월 30일(토) 15:13 최종수정2024년 03월 30일(토) 15:13
사진=원주 DB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농구 원주 DB 프로미(단장 권순철)가 홈경기 입장수입 10억 원을 달성했다

원주 DB는 30일 "마지막 홈경기(1경기)를 남겨둔 상황에서 입장수입 10억을 기록하며, 지난 1997년 프로농구 출범 이후 구단 자체 역대 최대 입장수입(17-18시즌)을 45%이상 초과 달성했다"고 밝혔다.

올 시즌 구단 자체 역대 최대 입장수입을 달성한 배경에는 평균득점 90점을 기록한 공격적이고 재미있는 농구로 정규리그 우승을 달성한 팀성적과 KBL의 통합 플랫폼을 이용한 타겟 마케팅이 주효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또한 공모전 선정을 통해 2억6000만 원 들여 제작한 1층 프리미엄좌석(160석)의 신설, 1층 전 좌석을 듀오백 의자로 고급화해 팬들의 만족도를 높인 점 등이 관중 증가(63%)는 물론 역대 최대 입장수입을 달성하는 계기가 됐다.

올 시즌 4차례 매진을 기록한 바 있는 원주 DB는 앞으로도 경기장을 찾은 팬들이 편안하게 경기를 관람할 수 있도록 경기장 시설 개선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한정식집 딸' 천우희→'엔터대표 딸' 우주…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천우희와 그룹 우주…
기사이미지
법원 "하이브, 민희진 해임안 의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법원이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하이브를…
기사이미지
'타율 0.198' 박병호와 '0.234' 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KT 위즈의 박병호와 삼성 라이온즈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