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넥도 명재현 "음방 MC로서 멤버들에게 직접 트로피 주고 싶어" [ST현장]

입력2024년 04월 15일(월) 17:11 최종수정2024년 04월 15일(월) 17:13
보이넥스트도어 쇼케이스 / 사진=KOZ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그룹 보이넥스트도어(BOYNEXTDOOR) 명재현이 1주년을 앞두고, 신보를 발매하면서 개인적인 희망을 밝혔다.

15일 오후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보이넥스트도어의 미니2집 'HOW?'(하우?) 쇼케이스가 열렸다. 현장에는 진행을 맡은 신아영과 보이넥스트도어 멤버 성호, 리우, 명재현, 태산, 이한, 운학 등이 참석했다.

보이넥스트도어는 곧 데뷔 1주년을 앞두고 있다. 성호는 "저희도 정말 '눈 깜짝할새 시간이 흘렀다'란 얘길 했다"면서 감회가 새롭다는 반응을 보이면서 "음악에 집중하고 항상 진심을 다하겠다는 말씀을 드린 적 있는데 저희도 변치않고 성장하자는 이야기를 나눴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의 목표로 "저희가 가장 집중하고 있는 건 '건강하게 오래가자'인 거 같다. 활동하면서 저희가 절실하게 느낀 게 우리가 뭘 하고 싶어했는지를 잊지 말자는 얘기도 했다. 앞으로의 목표도 그 범주 안에서 크게 바뀌지 않을 거 같다"고

1주년을 앞두고 지나온 시간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언제일까. 명재현은 데뷔날을 꼽으며 "사랑하는 멤버들, 사랑하는 팬들을 만나 값진 생활을 할 수 있다는 점이 내 인생에 있어 중요한 날이 아닌가 싶다. 제 터닝포인트라고도 할 수 있을 정도다"고 답했다.

아울러 개인적인 희망도 조심스럽게 전했는데, 음악방송 진행을 맡고 있는 명재현은 "저희 멤버들에게 제가 '엠카' MC를 보는 동안 제 손으로 1등 트로피를 줘보고 싶다는 자그마한 소원이 생겼다"고 밝혔다.

한편 보이넥스트도어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미니 2집 'HOW?'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Earth, Wind & Fire'로 활동을 이어간다.

[스포츠투데이 송오정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