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머, 4골+득점 공동 선두 도약…첼시, 에버턴에 6-0 대승

입력2024년 04월 16일(화) 09:16 최종수정2024년 04월 16일(화) 09:16
콜 팔머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첼시가 4골을 터뜨린 콜 팔머의 활약을 앞세워 에버턴을 완파했다.

첼시는 16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23-20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에버턴과의 홈경기에서 6-0으로 승리했다.

안방에서 대승을 거둔 첼시는 13승8무10패(승점 47)를 기록, 리그 9위에 자리했다. 반면 에버턴은 9승8무15패(승점 27)로 16위에 머물렀다.

이날 경기의 주인공은 팔머였다. 팔머는 경기 시작 29분 만에 해트트릭을 달성했고, 후반전에도 1골을 추가하며 이날 경기에서만 4골을 터뜨렸다.

특히 팔머는 지난 5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전에 이어 홈경기에서 2경기 연속 해트트릭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더불어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20골을 기록하며 엘링 홀란드(맨체스터 시터)와 득점 부문 공동 선두에 자리했다.

첼시는 전반 13분 니콜라스 잭슨의 패스를 받은 팔머가 선제골을 터뜨리며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이어 18분과 29분에도 팔머가 연속 골을 기록하며 순식간에 3-0으로 달아났다. 44분에는 팔머의 첫 골을 도왔던 잭슨까지 득점에 가세하며 4-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일찌감치 승기를 잡은 첼시는 후반전에도 여유 있게 경기를 풀어나갔다. 후반 19분 팔머가 페널티킥으로 또 다시 골망을 흔들며 5-0을 만들었다. 45분에는 알피 길크리스트의 축포까지 보태며 대승을 자축했다. 경기는 첼시의 6-0 대승으로 막을 내렸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