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교체로 13분 활약' PSG, 4-1로 바르셀로나 격침…UCL 4강행

입력2024년 04월 17일(수) 09:37 최종수정2024년 04월 17일(수) 10:57
킬리안 음바페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이강인이 교체로 출전한 가운데 소속팀 파리 생제르맹(PSG)은 챔피언스리그 4강 티켓을 따냈다.

PSG는 17일(한국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 에스타디 올림픽 류이스 콤파니스에서 열린 2023-2024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2차전 바르셀로나와의 경기에 4-1로 승리했다.

지난 8강 1차전에서 2-3으로 패했던 PSG는 대승을 거두며 합산 스코어 6-4로 4강행 티켓을 따냈다. PSG가 UCL 4강에 오른 것은 2020-2021시즌 이후 3년 만이다.

이강인은 팀이 3-1로 앞선 후반 32분 브래들리 바르콜라를 대신해 경기에 투입됐다. 13분간 그라운드를 누빈 이강인은 공격 포인트를 추가하지 못했다. 이번 시즌 이강인은 UCL에서 1골 1도움을 기록 중이다.

바르셀로나가 기선을 제압했다. 전반 12분 하피냐가 선제골을 넣으며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전반 29분 바르셀로나 수비수 로날드 아라우호가 퇴장당하며 PSG가 분위기를 가져왔다.

흐름을 가져온 PSG는 골폭풍을 터트리며 기세를 올렸다. 전반 40분 우스만 뎀벨레가 동점골을 신고했고, 후반 9분 비티냐가 역전골을 넣었다.

후반 16분 킬리안 음바페가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합산 스코어 5-4로 극적인 역전을 만들었다. 이후 후반 44분 음바페가 역습 상황에서 쐐기골을 만들며 PSG의 승리가 확정됐다.

축구 통계 매체 풋몹은 이강인에게 평점 6.7점을 줬다. 풋몹에 따르면 이강인은 패스 성공률 100%(13/13), 기회 창출 1회, 볼 경합 성공률 100%(2/2), 피 파울 2회 등을 기록했다.

한편 PSG는 오는 5월 1일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4강에서 격돌한다.

[스포츠투데이 김경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