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민수 부부, 결혼 18년만 이혼 "윤후 부모로 최선 다할 것" [전문]

입력2024년 05월 21일(화) 07:00 최종수정2024년 05월 21일(화) 07:06
윤민수 부부 이혼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그룹 바이브 윤민수 부부가 결혼 18년만 파경을 맞았다.

윤민수 아내 김민지 씨는 21일 자신의 SNS에 "안녕하세요 윤후 엄마입니다"라는 글을 적었다.

이날 김민지 씨는 "저랑 윤후 아빠는 어릴때 만나 결혼해서 힘들었을때나 기쁠때나 함께 하며 가족과의 관계가 변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했지만 서로 힘들어져서 여기까지 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래도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있기에 서로를 응원하며 후의 엄마 아빠로 최선을 다할것이니 부디 억측과 추측은 삼가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윤민수와 김민지 씨는 지난 2006년 결혼해 슬하에 아들 윤후를 두고 있다. 이들 가족은 과거 MBC '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이하 김민지 씨 SNS 글 전문

안녕하세요 윤후 엄마입니다
저랑 윤후 아빠는 어릴때 만나
결혼해서 힘들었을때나 기쁠때나 함께 하며 가족과의 관계가 변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했지만 서로 힘들어져서 여기까지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래도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있기에
서로를 응원하며 후의 엄마 아빠로 최선을
다할것이니 부디 억측과 추측은 삼가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